IDEA ASIA - 갤러리

김상식 감독 "백승호 원했지만, 수원 가는 게 맞다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프레들리 작성일21-03-02 19:49 조회3회 댓글0건

본문

김 감독은 21일 본지와의 전화통화에서 “보도를 통해 수원과 백승호의 과거 계약 관계를 알게 됐다. 처음 영입 작업을 진행할 때 알지 못했던 사안이다. 사실을 인지한 후 영입 작업을 중단했다. 전북은 백승호와 아직 계약을 하지 않았다. 현재 시점에서는 아무런 관계가 아니다”라면서 “당시 작성했던 계약서에 따라 백승호는 수원으로 가는 게 맞다고 본다. 우리가 영입을 원했고, 협상도 했던 게 사실이지만 도의적인 차원에서 수원의 입장을 고려해 한 발 뒤로 물러나겠다. 백승호와 수원이 협상 테이블에 앉고, 협상이 이뤄진다면 수원에 입단하는 게 맞다”라는 생각을 얘기했다.

 

 

나가리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